WICKER PARK

Posted 2013. 12. 8. 16:14


WICKER PARK

감독 : 폴 맥기건
배우 : 조쉬하트넷/로즈 번/매튜 릴라드/다이앤크루거


추위가 가득한 주말. 오래된 영화 한편을 꺼내 들었다. 지금보다 조금은 젊은 조쉬하트넷을 기대하고서..




정말 매력적인 한 연인이 이기적인 여자 때문에 긴 시간동안 엇갈리기만하고 게다가 그로인한 파동으로 그 연인 주위의 다른 사람들까지 가슴아픈 일을 겪었다.





그녀는 순진한 얼굴로 어린아이처럼 자신의 집착인지도 모를 사랑에대해서만 연민을 느끼고 상대방에게 자신을 봐달라며 떼를 쓴다. 그 남자는 그녀에게 그 어느 무엇 하나의 기대감 조차 주지 않았음에도 말이다. 그저 가지지 못하는 물건을 자신이 처음 발견 했다는 이유만으로 그녀는 그렇게 자신의 정당성만을 주장했다. 그리고 그녀는 결국 자신을 참아주고 진정으로 사랑해주는 다른 한 남자마저 아프게 했다.





결국 매튜는 진부한 신데렐라 설정으로 그녀의 정체를 깨닫게 된다.




나는 마지막에 조쉬하트넷의 억울한 그 표정을 잊을 수가 없다..


사랑에 대한 잘못된 강요와 집착. 그리고 예의를 잃어버림은 많은 피해를 야기하는것 같다.





그리고 이 매력적인 남자배우가 더 많은 영화를 찍길 바라며 이만 글을 마치겠다.

'REVIEW > Movie' 카테고리의 다른 글

The Intern, 2015  (2) 2015.10.04
Great Expectations, 1998  (0) 2014.10.01
WICKER PARK  (0) 2013.12.08
Burlesque, 2010(버레스크)  (0) 2011.05.08
The King's Speech, 2010 (킹스 스피치)  (0) 2011.03.06
Black Swan, 2010 (블랙스완)  (0) 2011.02.27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
« PREV : 1 : 2 : 3 : 4 : 5 : 6 : 7 : ··· : 40 : NEX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