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저씨

Posted 2010. 8. 16. 20:45


감독 : 이정범

배우 : 원빈/김새론


원래 볼 생각이 별로 없던 영화였는데 사람들이 다들 강력 추천해주길래 결국 보고만 영화..
아 근데 이 영화는 정말 원빈만으로도 100% 흡족스러운 영화이다.
솔직히 내용이 독특하거나 그런 영화는 아닌데 배우들의 연기와 액션 장면들이 정말 볼만했던 영화이다.

아역 소미와 원빈 이 둘의 이상한 애정관계도 잼있엇고.. 그때문에 생긴 그 사건들이 그다지 개연성있게 다가오지는 않았지만 그로 인해 벌어진 그 액션 장면들은 정말 장난 아니었다.


거기에다 원빈의 근육을 보고 극장에서 소리질러버린 나.. 아 좀 너무 잘나신거 같음..
잔인해서 소리지르고 멋있어서 소리지르고 정말 부끄러운짓은 다하고 온것 같다.. ㅠㅠ


정말 위의 장면들은 잔인함에도 불구하고 원빈이라서 그런지 굉장히 아름다웠다고 해야하나.. 여튼 저렇게 아름다운 치명적인 잔인함은 처음이었다.
완전 원빈에 대한 재발견..
원빈의 숨겨진 저 모습을 끌어낸 감독에게 박수를 보내고 싶을 정도이다.



너무도 뻔하고 예상이 다 되어지는 이야기들이었지만 조연들의 연기도 좋았었고 완전 레옹과 마틸다를 보는 듯한 느낌이 그 둘의 관계는 굉장히 사랑스러웠던 것 같다.
어느정도의 흥행성을 염두에 두고 배우들의 캐릭터를 잘 살려내기 위한 의도라면 성공적인 영화인 듯 하다.






'REVIEW > Movie' 카테고리의 다른 글

The Borrowers, 2010(마루 밑 아리에티)  (2) 2010.09.10
하하하  (0) 2010.08.29
아저씨  (2) 2010.08.16
Step Up 3-D, 2010(스텝업 3-D)  (1) 2010.08.14
Leap Year, 2010(프로포즈 데이)  (0) 2010.08.01
The Prestige, 2006(프레스티지)  (1) 2010.07.28
  1. smdate

    | 2010.08.16 20:49 | PERMALINK | EDIT | REPLY |

    오. 휴가때 영화~ 러쉬하는데?? 난 야근 하는데 ㅠㅠ... 이영화 잼있다는데.. 짐 밀린 영화가 넘 많어.

  2. smdate

    | 2010.08.30 08:51 신고 | PERMALINK | EDIT | REPLY |

    나 아저씨 봤음.. ㅋㅋ 잔인하긴하던데.. 장기 팔아먹는놈들이 대박.. 옆집꼬마에게 집착하는게 아내와 자식에대한 죄책감 때문인가.. 암튼 오지랖넓은 옆집아저씨인건 분명함. 한국판 테이큰영화 같았음. 재미는 굿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
« PREV : 1 : ···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 : 40 : NEX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