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ception, 2010(인셉션)

Posted 2010. 7. 22. 01:49




Director
 ㅣ Christopher Nolan
Actor ㅣ Leonardo Dicaprio/Ken Watanabe/Joseph Gordon-Levitt/Marion Cotillard/Ellen Page/Tom Hardy/Cillian Murphy.....




사실 남들이 평가하는걸 보기 전에 나 스스로 먼저 이 영화에 대해 느끼고 싶어서 개봉하자마자 부랴부랴 달려가서 보게 된 영화..
우선 놀란 감독은 내가 '메멘토'와 '프레스티지' 때부터 빠져든 감독이었으니 당연한 일....
거기다가 연출과 각본 둘다 본인의 손으로 이루어 내기도 했고.. 
그리고 '셔터 아일랜드'를 보고난 이후 무지 사랑하게 된 배우 디카프리오와 나의 레빗씨, 그리고 내가 정말 '라스트 사무라이'에서 톰 크루즈보다 더 반해버린 배우 와타나베 켄 님이 나오신다니 정말 기대를 안할래야 안할 수가 없는 작품이었다.

솔직히 예고편만 보았을때는 뭔가 매트릭스 스러운 설정에 기대반 덤덤함 반이었는데 자리에 앉고 난후 약 10여분의 시간이 경과한 후에 나의 생각은 180도 바뀌고 말았다.
확실히 예고편이란건 그저 낚시에 불과한 듯 하다.

근데 정말 너무한거 아닌가..
놀란 감독은 도대체 나보고 어쩌라고 이런 영화를 만들어 버린 것인가..
보고난후 몇시간이 경과했음에도 불구하고, 계속해서 영화에 대한 생각이 머릿속에 떠올라서 정말 중단 할 수가 없을 정도다.

'다크나이트'에서 보여준 느낌과는 또다른 모습에 나는 정말 놀란에게 반하지 아니할 수가 없었다.





(스포있음, 영화 본 사람들만 보시길..)
.
.
.



'REVIEW > Movie' 카테고리의 다른 글

Leap Year, 2010(프로포즈 데이)  (0) 2010.08.01
The Prestige, 2006(프레스티지)  (1) 2010.07.28
Inception, 2010(인셉션)  (1) 2010.07.22
Knight & Day, 2010(나잇&데이)  (0) 2010.07.17
The A-Team, 2010(A-특공대)  (1) 2010.07.01
How To Train Your Dragon, 2010(드래곤 길들이기)  (0) 2010.05.23
  1. smdate

    | 2010.08.01 01:27 | PERMALINK | EDIT | REPLY |

    오늘 이영화 봤는데.. 아 복잡해.. 결말을 단정지을수 없어서.. 좀 답답한면은 있었지만.. 그것은 자신의 몫이였을까.. 첨부터 끝까지 꿈속에서 벌어졌던 일인것같은.. 결국 5단계 꿈까지 간건가. ㅠㅠ 암튼 여러가지 생각을 할수 있게 만든 영화인듯.. 뭐 잼있었으니... 그런데 저사진들은 어디서 가져온건데.. 밑에 메타데이타가 뜨지??? 실제로 오두막으로 촬영을 한것인가??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
« PREV : 1 : ···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32 : 33 : ··· : 40 : NEXT »